다음은 너다

나치는 먼저 공산당을 숙청했다.나는 공산당원이 아니었으므로 침묵했다.그 다음엔 유대인을 숙청했다.나는 유대인이 아니었으므로 침묵했다.그 다음엔 노동조합원을 숙청했다.나는 노동조합원이 아니었으므로 침묵했다.그 다음엔 가톨릭교도를 숙청했다.나는 개신교도였으므로 침묵했다.그 다음엔 나에게 왔다.그 순간에 이르자, 나서줄 사람이 아무도 남아있지 않았다.– 마틴 니뮐러   -전쟁책임 고백서 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