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예절은 귀찮은 것인가

웹생활을 하게 되면서
언어파괴를 많이 느끼게 되고
저 또한 그 언어파괴에 동참을 하게 됩니다.
뭔가 빨리 대답하고 특이하게 전달하고 싶은 마음덕에,
말들이 축약형으로 변하게 되는 것이겠죠.

그중에 보면 애칭형이라고 해야할지는 의문이겠습니다만
‘님아’라는 표현이 상당히 많이 있습니다.
특히나, 이 표현은 나이어린 유저들이 많이 사용하고 있는게 사실이지만, 간혹 친한사람들끼리 장난이나 유희를 위해서 쓰는 경우도 있습니다.

하지만,
이 표현은 절대 존칭은 아닙니다.

존칭이라고 생각 되시는분은

부모님께 ‘님아님아’ 해보시라고 권해드립니다.

바로 싸대기혹은 욕이 날라올거라고 생각합니다.

저도 이런 입장을 고수하는 편이라,

친분이 있는 관계가 아니면은 함부로 이 표현을 쓰질 않습니다.

그러다가 게임을 하다 보면 가끔,

게임유저들중에 님아님아라고 표현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첨보는사람에게 대한 예절은 아니기에

대부분은 완전히 무시해버리거나 하지만,

재미있는 분들중에는, 무시했다고 해서 육두문자를 날리시는 분도 종종 있고, 그것때문에 지금까지 저를 안좋아하시는 분이 있죠.

이유를 보면

“니가 나이많아서 존칭해주기를 원하냐?”
“예절이라는게 형식에 불과한거지 뭘 따지나, 고루하게”
“이런말따위에 그리 신경을 쓰냐”
“XXXX야, 부르는건 내 맘이야”

등등의 이유가 있습니다.

하지만 말하고 싶은건 이겁니다.

예절은 쓸데없는 격식따위가 아닙니다.

상대방을 존중하는 마음을 형식적으로 나타내는 자신의 몸가짐입니다.

상대방을 존중하지 못하면, 자신또한 존중받은 수 없습니다.

8 thoughts on “예절은 귀찮은 것인가

  1. “님”이라는 말은 외자로 못쓰는걸로 알고 있습니다.
    그런 이유로 저는 저 표현을 쓰지않습니다[….]
    나름대로 표준어지향-_-)/

  2. 쉬운 것 같으면서,골치아픈건 예의라고 생각합니다. 대부분 가르치는 쪽이나 배우는 쪽이나 헷갈리니깐요.

  3. ~씨 라는 존칭도 거의 비슷한 나이대에서나 쓴다고 들었는데..’ㅂ’
    어려워요 예절이든 한국어든…;ㅂ;(꾸잉)
    얼굴도 못본 사이에 넷상 초면에서 말 막하면 기분 나쁘죵..!

  4. “님아”같은 경우엔 저도 “나를 부르는건 아니구나”라고 생각합니다.
    친한사람끼리야 예외지만 말이죠 ^_^
    그리고 인터넷에서라도 모르는 사람이라면 최소한의 예의는 갖춰야죠.

  5. 개눈은 흑백만 보이는 법이죠.
    소위, 개념을 상실한 자들 너무 많습니다……

  6.  오늘, 제 주변의 두 사람이 도마 위에 올랐습니다. 무엇인가 죄를 지은 것 같은데, 그 사람들을 가차없이 비난하는 사람들만 많이 보이더군요.
     하물며 얼굴이랑 이름을 알아도 비난하는 세상인데, 얼굴이 보이지 않는다고 대놓고 비난하다 못해 매장에 확인사살까지 하더군요.
     이러한 현실을 보면서 참 안타깝다 생각하고 있습니다.

    ※ 현재 답글의 이름에 걸어 둔 주소는 별관인 이글루 쪽으로 이어집니다.

  7. Ciel // 그걸 아는 사람이 없는건지.. 첨보는 사람중에 50%는 꼭 그래서 참 낭패라는 느낌이죠.
    제목없음 // 뭐 상대방에 따라 생각하는 예절의 수위나 범위도 다를테니깐요. 그건 어쩔수 없는 것인듯.
    레끼 // 그러고보니 나도 예전에 나이많은 분께 씨’라는 호칭 썼다가 형님들한테 매우 혼난적이 있었지…
    루크엘 // 많아지길 바래야겠죠.. 암암;;
    JEAN // 개념을 멀리 안드로메다로 관광보낸거야.. 별수있나 그렇다고 광속이동도 못하는데 푸헷;;;
    徐하늘 // 정말 얼굴을 보지 못한다는게 더더욱 그런거 같습니다.
    신약성서에 보면 간음을 한 여자에게 사람들이 돌을 던지려고 하자, 예수님께서 ‘너희중에 죄가 없는 사람은 이 여자에게 돌을 던져라’ 라는 말씀을 하셨습니다.

    이것은 남을 비판하기 전에 자신의 잘못이나 행동을 성찰하는 뜻이 있는 것일지도 모릅니다.
    남을 비판하기 전에 얼마나 자기 자신을 돌아보는이가 있을지…..

  8. 오옹-ㅈ- 난.. 단 한명에게만..
    “님아”라고 하는뎅…. 그건 “나의 님아”의 줄임말-ㅈ-;;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