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일본/홋카이도]1일차 삿포로

.

9월 28일 인천공항에서 아침 7시40분 비행기를 타고 11시경에 신치토세공항에 도착했습니다.

제가 묵을 키타18조의 친구님께서 직장이시기에 잠시 삿포로역의 코인락커에 큰짐을 맡겨두고 친구들과 부모님들이 주신 쇼핑 퀘스트를 하면서 삿포로시내를 유유자적하게 구경하기로 하였습니다.

삿포로여 5년만이군!

.

오오도오리를 지나서, 어머니께서 부탁하신 유화물감을 사고 식사를 하러 갔습니다.

.

식사집은 소바집인 마루야마 본점입니다. 제가먹은 메뉴는 텐푸라소바였네요. 튀김자체가 바삭하면서 안이 따뜻하게 고루 잘 익었으며, 튀긴 기름의 질도 매우 좋은터라 향긋한 새우의 내음이 저를 강하게 내려치더군요.

.

크아 소바100%로 된것의 진면모, 가짜소바처럼 너무 검지도 않고 너무 찰지지도않고 입에넣으면 적당히 탁탁 끊어지면서 메밀의 맛이 아주 잘 느껴집니다. 가격은 1200엔. 이집에서 가장 비싼메뉴였습니다. 커피또한 맛있습니다.200엔 이었나?

.

가게의 위치, 스스키노역 바로 근처에있습니다.

.

다음은 일본와서 가장 가보고 싶었던 동물카페.

http://animalcafe-jungle-go.jp/tanukikoji   가게의 홈페이지 주소.

게임센터의 4층에 있는 곳이었는데, 들어가기 전에 살짝 동물들의 냄새가 나기 시작합니다. 저는 워낙 궁금했던터라 1500엔의 1시간을 내고 관람했네요.

안에 몇몇 동물들은 만져볼수도있는데, 사진처럼 친철한 종업원분덕에 올빼미선생님을 손에 올려보는 영광도 누려봅니다.

조류 뿐 아니라 설치류나 파충류, 양서류들도 조금있는데, 특이하게 넓지는 않은데 나쁘지않게 꾸며놓은 느낌이었습니다.

커다란 앵무새들이 해바라기씨 달라고 애교부리는데 살살 녹았네요. 프레리독 녀석은 손가락 넣어서 긁어주니깐 가만히 있으면서 더 긁어달라고 살갑게 굽니다.

재미있는건 앵무새방이 있는데 거기 안에 들어갔더니 제 어깨와 머리위로 멕시코앵무새들 5~8마리가 앉아서 횃대삼아 쓰더군요.

이 친구들을 어떻게 떼어낼까 당황해서 직원분이 오시길래 부탁했습니다. 그래도 참 재미있던 경험이네요.

여기 특이했던건 케아앵무(미야마오우무) 라는 세계에서 가장 똑똑한 새였습니다.  부리가 무섭게 생긴터러 제가 겁먹었는데 가까이가서 손을 내보니 손가락을 아주살짝 물면서 혀로 핥더군요.

사람에게 상처를 입히면 안된다는걸 잘아는 느낌이었습니다. 뭔가 자기한테도 잘해주라고 애교도 부리고 무엇보다 털의 빛깔이 은은하게 아래로갈수록 연두색이되면서 무늬들이 아름다웠습니다.

.

케아앵무의 위키정보  https://ko.wikipedia.org/wiki/%EC%BC%80%EC%95%84%EC%95%B5%EB%AC%B4

.

애니멀카페 쟝고의 위치.

〒060-0062 札幌市中央区南2条西4丁目アーケード内
ゲームセンターベガジオ4F
tel.011-242-2022

http://animalcafe-jungle-go.jp/tanukikoji/

.

이 날 갔었을 시기에 삿포로 오텀페스티벌을 하더군요.

홋카이도지역의 먹거리들이 다모이는 것이었는데, 음식들이 상당히 본격적이었습니다.

.

이번 여행의 최종 목적지인 레분섬의 특산품도?! 청어다시마말이와 연어다시마말이가 특징입니다. 맛은 자극적이지않고 밥이나 맥주에 먹기 딱입니다. 전혀짜지않고 살짝 달면서 생선맛과 다시마맛이 느껴집니다.

.

디저트로 먹기위한 딸기떡(イチゴ大福)

.

LeTao에서 파는 치즈파르페. 으아 끝내줍니다. 맛이. 가격 600엔

.

홋카이도의 유명 라면집들도 참전했네요.

.

제가 여행기간 친구집 근처에있어서 자주이용했던 노루도 라면의 ‘국물없는탄탄면’도 출전했습니다.

.

의외의 숨은 맛집. Jacksonville 햄버거. 수제 햄버거집인데, 햄버거는 BBQ햄버거였고 맛은 그럭저럭 나쁘지않았습니다만,

커피가 깜짝놀랄정도로 맛있어서 커피만 한잔을 더 시켰습니다. 원두가 미국 포틀랜드산 원두라는데, 맛이 적당히 무거움이있으면서 쓴맛이 살짝 느껴지는게 마구마구 목구녁에 박혔네요.

.

제가 갔던곳은 키타1니시8에 있던 잭슨빌 키타점이었습니다. 키타24에도 가게가있으니 그쪽으로 가셔도 무방합니다.

.

친구가 저녁에 사준. 오코노미야키가게 난지야(南路屋)

우선은 맛있습니다. 더더욱 좋은건 양이 허벌라게 많습니다. 절대Naver젯타이 보통(나미/並み)로 시키세요. 제가 아주 많이 쳐먹는편인데도 저거먹고 배터져 죽을뻔했습니다. 곱배기 시키시면 ………

.

난지야의 위치와 홈페이지 주소.

http://nanjiya.web.fc2.com/

평일 16:00 ~ 22:30 (라스트 오더)
주말과 축일11:30~22:30(라스트 오더)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