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ow]한밤에 난리

이 일은 2006년 5월 26일 새벽 2시~3시경에 윈드러너섭 줄구룹 막공대에서 일어난 일입니다.

개인인권 보호(-_-;;;)를 위해서 아이디를 가렸습니다.

발단

팀내 사제님의 얼굴없는자의송곳니를 원하는 간절한 마음이 담겨있습니다.

전개

/먼산 /담배

전개2

정말 밀리를 원하시는 거였던걸까?

위기

…..

절정

정말로 나온 ‘얼굴없는자의 송곳니’ …..

절정2

사제분은 주변의 묘한 분위기때문에 결국 입찰을 못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반전

공대장인 전사분이 입찰해서 얼송을 먹어버리자, 도닥분들은 뒷통수를 맞은듯이 허탈해 할 뿐입니다…

결말

전사분이 얼송을 먹어버리자, 터져나오는 사제분의 불만….

아쉬움

귀족사제님의 아쉬운 한마디…

아쉬움2

그렇지만 그것은 바램이었을뿐 실현되진 못했다….

………….

대략 난감………………..

4 thoughts on “[Wow]한밤에 난리

  1. 실제로 저희 막공 가면 전사, 사냥꾼 아무나 주사위 높으면 먹기 때문에-_-;;
    아무리 그래도..사제는 아니죠;;

  2. 세실리야 // 낄낄 당하는 사람 입장에서는 드럽기 그지없겠지…
    유카 // 뭐랄까 지금의 문제는 공대내 분위기가 얼송은 당연히 도적이 먹어야한다는 걸로 몰아갔는데, 공대장이라는 사람이 뒷통수 친게 문제겠죠….
    라온 // 친구는 아닐겁니다… 다만… 두사람이 친구하면 잘 어울릴지도요 낄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