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쇼 때문에 한국을 떠난 거장

엔니오 모리코네의 출국에 대한 기사.


http://news.hankooki.com/lpage/culture/200710/h2007100807151684220.htm

http://blog.daum.net/popomemories/8728536

http://news.naver.com/news/read.php?mode=LSS2D&office_id=117&article_id=0000111225&section_id=106&section_id2=222&menu_id=106

정치쑈때문에 거장을 무시한 부산국제영화제의 정치화는 이미 퇴색됐다고 할 수 있습니다.

모국제영화제가 정치인들 한마당이었기 때문에 망한것인데,

이제 딱 그 전철을 밟을거 같군요.

진짜 문화 예술계 행사때

더럽고 추잡하고 하수구 시궁창만도 못한

정치인들좀 안왔으면 합니다.

맑은물에 미꾸라지와서 흐리면 좋습니까?

댁들이 마치 열목어나 은어인줄 아시나본데 왠걸.

3급수에 사는 등이휜 병신물고기들 주제에.

이 참에 “부산 정치국제영화제”  하는게 어떻겠수?

6 thoughts on “정치쇼 때문에 한국을 떠난 거장

    1. 몇번 가볼까도 생각했는데,
      이제는 별반 다를게 없네요.
      그냥 집에서 치킨 시켜먹는게 제일 나을듯합니다.

    1. 그곳 주최측의 김위원장 그래도 그나마 영화인이라고 생각했는데,
      역시 사람은 변하기 마련인가봅니다.
      그런 속물이었을줄이야.

    1. 환타스틱영화제도 시(市)와의 갈등때문에 뽀작나고,
      부산은 정치쇼때문에 뽀작나는거군요..
      한국에 제대로된 영화제따윈없다가 정답일지도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