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월의 시작

1월달에
계속해서 안좋은 일만 걸쳐서 있었습니다.

인간관계 뿐만 아니라
물질적으로도 굉장히 위험한 시기여서 그런지
계속해서 패닉상태였습니다.

딱 2월 들어서부터
상황이 호전 되는군요.

다행히 이번 신규 업데이트(배경추가)는 생각외로 성공적이었구요.

자칫하면 미국까지 끌려갈 상태일지도 모르겠군요.
젠장할 할줄아는 외국어는 니뽄국 말뿐인데

아뭬리카 말까지 공부해야할 생각하니

해골에다가 순창고추장 부어넣는 느낌입니다.


1월의 느낀점  :  여자는 요물 (모든여자가 아님 -ㅅ-;;;)


2 thoughts on “2월의 시작

  1. 오. 넌 여자 조심하믄 됨.ㅋㅋ
    호전되서 미국끌려간다는건 잠시 파견? 아님………….해외지사 발령?

    어쨋거나 겪을 수 있는건 다 겪으삼.
    화이팅이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