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마비노기]흑석규옷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친구님의 배려로 남편(?)과 있던 길드는 폭파시키고…(오래됐지만…)
이쪽 길드로 이사왔습니다.

중동 석유뿜어나오는듯한 훼력으로 저를 인도해주시는 길마님이십니다.

와이번을 가본적이 …. 없어서 한번 길마냔께서 돌아줬네요.

지금은 테라 가셔서 행불자 되셨다죠?
(젭알 돌아와 이것아 ;ㅅ;)


사용자 삽입 이미지

훼력좋은 분들에게 끌려서간 타라 모 엘리트팟…
저빼고 다 훼인…
근데 결과적으로 퀘는 실패.. 이유는… 비퍼….
프리즈가 한명밖에 없는것도있었고 저를 포함한 거의 대부분의 인원이 어케 처리하는지를 모르고있었다는게 문제점.

같이 가셨던  orochi님께서 비교적 많은 수고를 하셨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 맛좀 볼까?!

뒷풀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도 드디어 서큐버스 의상을 마련했습니다. 마비 시작하고부터의 숙원이 하나 이루어졌네요.


이젠 고자가된 캐릭터를 원상복구할 시기(회사일이나 잘해 ㄱ-)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