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펌] 대운하에 대한 독일 전문가의 답변

대선도 끝나서 이제 비방 아니니 -ㅅ-ㅋ;;;

———————————————————————————-

세계에서 운하가 가장 발달한 독일의 ‘강의 수질’을 담당하는 ‘만프레드 크라우스’씨와 문답

[쟁점①] 운하 물동량 확보 가능한가?
“독일 물동량의 65%를 트럭 등 도로운송이 차지하고 있고, 18%는 철도, 그 나머지가 배 등 다른 운송수단이 커버하고 있다.
역사적으로 배 이외의 다른 운송수단이 없었을 때 운하는 의미가 있었다.
하지만 이제는 자동차와 철도와의 경쟁상대가 되지 못한다.
한국 역시 다를 게 없을 것이다.”

[쟁점②] 경부운하 530여㎞, 24시간 운행 가능한가?
“시속 15㎞ 이상 속도를 내기 어려울 것이다. 200m를 끌어올리려면 도크가 20개 필요하고,
수위를 1m 올리는 데 아무리 짧게 잡아도 30여분이 걸린다. 24시간 운행은 불가능하다.
게다가 엄청난 전력을 소모해야 한다. (최근 경부운하 토론회에 참석한 한 학자의 주장에 대해)”

[쟁점③] 투자비의 50%, 골재판매비로 충당할 수 있는가?
“(경부운하 토론회에서 한 학자가 이런 주장을 펼쳤다고 말하자) 강 바닥에 금이라도 박혀있는가.”

[쟁점④] 건설기간 4년, 가능한가?
“(역시 같은 경부운하 토론회에서 이런 주장이 나왔다고 말하자)
171㎞ 규모 RMD 운하가 32년 걸렸다. 불가능한 일이다.
경부운하는 530여㎞라고 하지 않았나. 게다가 독일처럼 평지도 아니고 국토의 70%가 산지인 나라에서 그게 가능할까.”

[쟁점⑤] 관광수입 기대할 수 있나?
“관광 수익을 올리는 곳은 극히 일부분이다. 그런데 그걸 생각하면서 운하를 만든다는 것은 1억원을 들여
조그마한 정원을 짓는 것과 같다.
그 정원을 보고 몇 사람은 좋다고 할 것이다. 하지만 유람선 몇 대 띄우려고 그 많은 돈을 투자해야 하나.
그리고 요즘 사람들은 인공적인 운하보다 자연경관이 훌륭한 자연보호 구역으로 많이 관광을 다닌다.”

[쟁점⑥] 70만 고용 창출, 가능한가?
“(이 전 시장은 경부운하 건설기간 4년동안 30만명의 고용창출 효과를 전망했고, 한 학자는 경부운하
토론회에서 70만명의 고용창출이 가능하다고 주장했다고 말하자) 삽으로 퍼서 건설한다면 70만명이 필요할 수도 있겠다.”

[쟁점⑦] 운하 건설하면 수질 좋아지나?
“상식적으로 생각해라. 배가 다니면 환경파괴는 당연한 것 아닌가.

독일에서도 그런 황당한 주장을 한 사람이 있었는데, 완전 거짓말이다.”
(한 환경학자가 경부운하 관련 토론회에서 ‘배가 다니면 스크류가 계속 공기를 물 속으로 주입하기 때문에
수질이 좋아진다고 주장하기도 했다’고 말하자) 선박에 주입되는 기름은 가장 질이 낮은 것이다.
그런 기름을 뿌리고 돌아다니는데 수질이 좋아질 리가 있나. 그리고 선박은 기차에 비해서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3배에 달한다.”

[쟁점⑧] 친환경적인 운하, 가능한가?
“운하를 파면 콘크리트로 양쪽 강변을 막아야 한다. 일정한 수량을 유지하기 위해서다.
한국보다 평균 수량이 3배나 높은 독일의 경우에도 그렇게 하고 있다.
또 배가 다닐 수 있는 수심을 유지하기 위해 강물의 앞과 뒤도 막아야 한다.
한국처럼 강수량의 편차가 큰 곳에 운하를 설치하려면 모든 강을 막아 호수가 되도록 해야 하고,
그러면 강물이 다 썩는다. 이건 인공재해다.


———————————————————————————–
출처
http://www.todaysppc.com/mbzine/bbs/view.php?id=free&page=1&sn1=&divpage=22&sn=off&ss=on&sc=on&select_arrange=headnum&desc=asc&no=131194
———————————————————————————–

본인의 의견

운하를 잘못파서 망한 나라.
수나라를 생각하자.  운하파다가 국가재원 빵구내서 경제파탄 냈다.
두차례의 고구려-수나라 전쟁의 패전도있지만, 근본적 원인은 대운하의 건설 때문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삽질좀 하지맙시다….

 

20 thoughts on “[펌] 대운하에 대한 독일 전문가의 답변

  1. ‘한다면 한다!’가 신조인데다, 이미 청계천 수로(…)로 재미를 쏠쏠하게 본 전적이 있기 때문에 대차게 추진할 것 같군요…
    …그리고 그 후폭풍은 전국민과 후대 대통령이 뒤집어 쓰겠죠. (먼산)

    1. 최악의 시나리오까진 안가길 비는거죠.
      혹시 맹바기 아저씨도 중국 사상의 계보를 따를까요…
      물을 다스리는 자가 왕이된다는…..

  2. …설마 정말 만들겠어요(…) (2)

    명바기 이자식이…. 우리나라를 말아먹으려고 하는군염 -_-
    그나저나 청계천으로 재미본 명바기 따라서 오세훈 시장도 광장 만들어 대선 준비하려나요………… 후

    1. 저같은경우는 차라리 맹바기아자씨보다는 세후니아자씨가 좀더 나아보이긴 합니다만(물론 경영능력은 빼고 도덕성 우선)

      제발 안만들어야 합니다… 제발…

  3. 운하 파서 망한 나라를 예로 든다는게 고작 고대 역사속의 수 나라요?
    저기 운하를 논하는 독일, 그리고 중국 기타 유럽국중 운하 파서 망한 나라는 단 한나라도 없소.

    1. 본인 지식이 짧아서 ㅈㅅ;;

      그렇다면 다른 나라의 적절한 예가있으면 좀 알려주시길 ;ㅅ;

    1. 비유 적절하군 =ㅅ=
      그럼 맹바기아찌가 롸인화루투 인가. ㅍㅎ렁러ㅣㅇㄹ호ㅓㅏㅇ로하ㅣㅗ마ㅣㅎ…..

  4. 명박이가 서울 시장 시절 처럼 막무가내 불도저 정신으로 밀어붙이면 탄핵이라도 해서 막아야 합니다. 대운하건설은 정말 미친짓이라고 밖에 볼 수 없죠.

  5. 어제 수에즈 운하에서 사고가 났는데도 우리나라 언론은 완전 침묵 중이죠.
    …무슨 이딴 놈의 나라가 다 있는지.

    1. 어쩌겠습니까
      비열한 언론인데요.
      알아서 윗사람에게 기는 진정한 충견의 모습
      알흠답지 않습니까. ㄱ-;

  6. 내가 대운하 관련 책작업을 쫌 했는데-_-;(돌던지지 마삼..일임)
    뭐랄까… 하게 될듯-_-;…………….ㅋㅋ
    대운하 시리즈로 5권이나 기획해서 내고 있으니..
    뭐 여튼..그 내용으로는 모든 나라의 운하성공사례를 예로 들어서 추진에 힘을 실어주고 있는 내용들이라.
    나로서도 무슨 기준이 안서고.

    반대하는 이유도, 추진하는 이유도…
    제 각각 이유들이 있으니..

    1. 여기 오신 과반수 이상의 분들은 아무래도 반대시겠죠..
      여튼간에 광군말대로
      현재 운하라는게 반드시 필요한게 아닌데 꼭 파려는게 문제겠죠.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