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로코]7일차 – 페스

페스 일정 숙소 -> 왕궁->남쪽요새->도자기판매소->블루게이트 -> 메디나 시내 돌기->숙소 .   살짝 늦게 일어났더니, 일행분들이 벌써 식사를 냠냠하시고계시네요. 여기서 2형 전투식량싸오신분이 제일 영웅이었습니다. 매콤한게 그리워지더군요 . 호텔의 조식. 잼과 주스는 맛있게 먹어치웠네요. . . 드라이버 아저씨께서 차를 좀 바깥에 대놨다고, 숙소까지 오셨습니다. . 왕궁에 처음 도착했네요. 현재는 국왕이 머물러있지는 않은, 별궁이라고합니다. . . 유태인이 살았던 거리의 모습. 유태인이 사는 집은 2층의 테라스가 특징이라고하더군요. 남을 감시하거나 정탐할수있는? 뭔가 이스라엘이 다시 세워지기전까지는, 눈치밥을 먹는 민족이라서 생활양식이 저렇게…Continue reading [모로코]7일차 – 페스

[모로코]6일차 – 페스로 가는길

6일차의 일정 사하라사막 -> 베이스캠프 -> 화석판매소 -> 주알라->이프렌 -> 아틀라스산맥 -> 페스 . . 아침일찍 사람들이 여명을 보기위해서 부지런히 언덕에 앉아있었네요. . 전날을 뜨겁게 달군 북들은 이곳에 잠들어있었습니다. . 이제는 집에가야할시간. 다음에 또만나요~ . . 다시 사타구니 찢어지는 1시간. . 수고했어 낙타선생. .   에르푸드라는 곳에서 잠시 섰습니다. 이유는 즉 국가에서도 밀어주는 사업중 하나인데, 화석을 판다고하는군요. . . 저런 짱돌들을 쪼개면 나오거나 하는걸 연마해서 팝니다. . . 전설의? 암모나이트 화석을 만져보기도했네요. . . 저…Continue reading [모로코]6일차 – 페스로 가는길